이화영 예연회장, 아마존 선교지에 마스크 대량 전달
2020/10/16 09:51 입력  |  조회수 : 223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팬데믹 기간 동안 10만장이 넘는 마스크 기부
121254709_2739326269612258_6514462280830380080_n.jpg
 
 이화영 브라질한인문화예술연합회장이 다시 한번 더 아마존 선교지로 대량의 마스크를 제작해 전달한다는 소식이 알려졌다.
 이 회장은 팬데믹 기간 동안 10만장이 넘는 마크스를 제작하여, 한인사회를 비롯하여 상파울루 시청과 보건소, 병원, 시경찰서, 군경, 대학교 교사연합회, 선교지 등 수많은 곳에 기부를 하였으며, 브라질 공영방송 등에 소개된 바 있다.
 이 회장은 탑뉴스(대표 장다비)와의 인터뷰에서 “팬데믹으로 인해 행사를 하지 못하는 상황에서 마침 마스크를 필요로 했고, 제작하는 것은 쉽게 할 수 있겠다 싶어 시작하게 되었다”며, “하다보니 정말 필요로 하는 곳이 많다고 판단되어 남편과 함께 제작하여 전달하게 되었다”라고 밝혔다. 이어서 이 회장은 “저보다도 오히려 남편이 더 적극적이어서 너무 감사했다”며, “이제는 남은 천도 얼마 없고, 많은 곳에서 마스크를 생산해 내고 있어 많은 분들이 쉽게 구할 수 있어서 이게 마지막인가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서 이 회장은 “생각해보니 엄청나게 많은 양의 마스크를 제작해 저희도 놀랐다”며, “그래도 선교지에 마지막 마스크를 보낼 수 있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인사를 전했다. 마지막으로 이 회장은 “코로나 상황도 많이 완화되어가고 있어 다행”이라며, “이제는 협회에 더 신경을 쓸 예정”이라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ammicj@hanmail.net
"남미복음신문" 복음선교 인류구원 신앙보수(nammicj.net) - copyright ⓒ 남미복음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남미복음신문(http://nammicj.net) | 창간일 : 2005년 12월 2| 발행인 : 박주성 
    주소 :
    기사제보 및 문서선교후원(박주성) : (55-11) 99955-9846  | 광고문의(하고은) : (55-11) 99655-3876 | nammicj@hanmail.net
    Copyright ⓒ 2005-2020 nammicj.net All right reserved.
    남미복음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