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연재기사
(그릿시냇가 사진이야기)그리움 2018/04/19 21:29
노을을 뒤 따라 어둠의 장막이하늘을 뒤덮을 것을 알기 때문에 지는 노을이 하늘에 아름다울수록더욱 짙게 피어 오르는 그리움 예수께서 말씀하여 이르시되나는 세상의 빛이니나를 따르는 자는어둠에 다니…
(브라질 사회 읽기:한인의 미래)중서부 지역, 새로운 경제 무 2018/04/19 21:24
정기중 선교사(한국외대 국제지역학 박사수료) 한국에 집회 참석차 온 브라질 목사님들의 하소연입니다. 처음에는 한국음식을 호기심으로 잘 먹습니다. 김치며 국이며 매운 반찬을 연신 맛있다고 하며 밥 한 …
(성경강해-요한복음해설)37. 나를 본 자는 아버지를 보았거늘 2018/04/19 21:24
심석현 목사(샬롬교회 담임) [본문 : 요한복음 14:1~14]제자들이 예수님께서 고난을 받으시고 목숨을 잃게 된다는 말씀을 하시니, 매우 근심에 빠지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주님께서는 “너희는 마음에 근심하…
(2018년 GMS세계선교대회)GMS브라질신학교 사역에서 본 변혁 2018/04/19 21:22
강성철 목사(브라질GMS신학교 학장) 필자는 도시빈민을 상대로 36년째 선교사역을 하고 있다. 쌍파울 외곽지대 과률루스 쿰비카, 오사스코 중심한 삐리뚜바지역, 아 에 까르발료 지역, 사포펨바지역, 시다지 …
(그릿시냇가 사진이야기)여호와 앞에 무릎을 꿇자 2018/04/13 19:57
노을 진 산 구비구비 넘다 뒤돌아 보니저 멀리 운해와 겹친 하늘과 산들이늘 다닌 길이지만 처음 보는 듯한 광경 하늘과 땅의 아름다움을 창조하신 조물주우린 어쩌다 마주쳐 볼 때만 감탄할 뿐 땅의 깊은 …
(기독교란 무엇인가?)기독교의 본질-1 2018/04/13 19:53
양성환 선교사(미주성결교회 파송) 오늘날 기독교에 대한 , 특히 ‘예수’라는 한 인물에 대해 새로운 관심과 동시에 거부감을 드러내고 있다. 그는 참으로 하나님의 아들이었는가? 아니면 평번한 사람이었는…
(사도행전 10분 묵상)22. 복음의 면류관을 쓴 스데반 2018/04/13 19:51
김성현 목사(헤브론교회 담임) [사도행전 7:1-16] 7장에는 스데반 집사의 처음이자 마지막인 설교가 기록 되어있습니다. 그런데 청중이 바로 산헤드린 공회원들입니다. 산헤드린 공회는 이스라엘의 최고 지성…
(2018년 GMS세계선교대회)GMS브라질신학교 사역에서 본 변혁 2018/04/13 19:48
강성철 목사(브라질GMS신학교 학장) 하지만 2010년도인구센서스에 의하면 지난 30년동안 브라질의 카톨릭 인구는 점점 감소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970년에는 인구의 92%가 카톨릭 신자였는데 비해 2000…
(그릿시냇가 사진이야기)사막의 이슬 2018/04/05 05:49
멕시코 사막에 사는 크리스탈 선인장은해가 지면 밤새도록 온 몸에 돋은 물집으로사막에 깔리는 이슬을 잔뜩 빨아들입니다 사막의 어둠 속에서 이슬로 만들어진 꿀물밤새 머금은 이슬로 물집이 탱탱해진 아…
(성경강해-요한복음해설)36. 새 계명 2018/04/05 05:47
심석현 목사(샬롬교회 담임) [본문:요한복음 13:18~38]예수님은 자신에게 앞으로 일어날 일들을 말씀하십니다. 그 일은 가룟 유다의 배반에 대한 것이었는데, 그것은 우연히 생긴 것이 아니라 시41:9을 인용하…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남미복음신문(http://nammicj.net) | 창간일 : 2005년 12월 2| 발행인 : 박주성 
    주소 : Rua Santa Rita, 215 Sala 1-Pari Sao Paulo SP Brasil CEP 03026-030
    전화 : (55-11) 2692-1165 | 기사제보 및 문서선교후원(박주성) : (55-11) 99955-9846  | 광고문의(하고은) : (55-11) 99655-3876 | nammicj@hanmail.net
    Copyright ⓒ 2005-2017 nammicj.net All right reserved.
    남미복음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