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미복음신문 창간 18주년 축사)남미복음신문 창간 18주년을 축하합니다
2023/11/30 22:41 입력  |  조회수 : 825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한봉헌목사(좋은친구들교회).jpg

한봉헌 목사(브라질한인기독교연합회장, 봉헤찌로주님의교회 담임)

 

 남미복음신문 창간 18주년을 축하합니다. 

 창간일로부터 지금까지 매순간들이 산고의 시간이었음을 알기에 마음을 모아 박수를 보냅니다. 사명이 아니면 불가능한 일인 줄 알기에 하나님께서 아시고 기억하실 줄 믿습니다. 

 ‘신문지’라는 특정한 대중매체를 통해 독자들에게 정기적으로 제공했던 시절을 지나, 이제는 더 신속하고 빠르게, 시간의 구애를 받지 않고 더 많은 정보를 접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남미복음신문에게 자그마한 소망이 있습니다. 초심과 복음의 본질을 잃지 않고 모든 독자들이 남미복음신문이 전하는 소식을 접할 때마다 위로는 하나님께 영광, 아래로는 세상의 빛과 소금의 역할을 잘 감당하는 매개체 역할을 감당해 주시기를 바랍니다. 

 다시 한번 남미복음신문 창간 18주년을 축하하며 그동안 수고하신 박주성 발행인에게도 감사의 뜻을 전합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ammicj@hanmail.net
"남미복음신문" 복음선교 인류구원 신앙보수(nammicj.net) - copyright ⓒ 남미복음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남미복음신문(http://nammicj.net) | 창간일 : 2005년 12월 2| 발행인 : 박주성 
    주소 :
    기사제보 및 문서선교후원(박주성) : (55-11) 99955-9846  | 광고문의(하고은) : (55-11) 99655-3876 | nammicj@hanmail.net
    Copyright ⓒ 2005-2020 nammicj.net All right reserved.
    남미복음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