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도 성악가’ 비대면 성악경연대회 성료
2020/11/27 07:11 입력  |  조회수 : 165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1등 시카고 테너 이희열, 브라질 참가자 아쉽게 탈락
A20112310_15632_0.jpg
 
쥬빌리뮤직아카데미(원장 김미경 사모, 온마음교회)가 주최한 ‘나도 성악가(Pan the Music Festival)’란 비대면 성악경연대회가 지난 11월 21일(토) 오후 6시에 개최되어 시카고 거주 이희열 씨가 1등을 차지했다. ‘나도 성악가’는 ‘코비드 블루’로 인해 정서적 어려움을 겪는 많은 사람들에게 음악을 통한 동기부여와 희망, 꿈을 부여하기 위하여 기획된 프로그램이다.
 김 원장은 “예산이 전무한 상태에서 2019년 Open Bank로 부터 받은 ‘Open Stewardship Fund’ $2,000을 seed money 삼아 기획하게 되었고, 준비하는 과정 중에 몇 개의 기업과 개인 사업가, 그리고 한국의 ‘명진 Metal & Hardware’에서 후원금을 쾌척하여 행사를 개최할수 있었다”고 밝히고, “예선에 참여한 아마추어 성악가들 중에서 세 명의 심사위원들의 심사 결과, 총 9명이 결선에 진출하였지만 한 명은 부친상으로 인해 결선에 참여할 수 없었다”고 전했다. 이어서 김 원장은 “참가 성악가들 중에는 브라질의 상파울루에서 참여한 연주자, 또한 시카고와 한국에서 참여한 성악가들도 있었는데, LA 시간을 기준으로 저녁 6시에 시작했지만, 상파울루 시간으로는 저녁 11시, 한국시간으로는 오전 11시로, 연주하기에는 좋은 시간이 아니었음에도 최선을 다해 주었다”며 참가자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여덟 명의 아마추어 성악가들의 연주가 끝나고, 3명의 심사위원(①성악가 & 교수, 테너 박기천, 한국, ②성악가 & 전 성신여대 성악과 교수 원동실, 캐나다 밴쿠버, ③쥬빌리뮤직아카데미 원장, 소프라노 김미경, 미국)의 채점으로, 1등은 테너 이희열(시카고, 상금 $1,000)이 차지하게 되었고, 2등에는 소프라노 김현주(LA, $500), 3등에는 테너 정홍준(LA, $300), 4등에는 테너 곽승신(한국, $200)이 각각 차지하게 되었다. 순위에 포함되진 않았지만, 결선에 오른 네 명에게는 각 $100씩의 상금이 주어졌다.
 김 원장은 “결선대회 때, 성악가들의 연주 전후를 통한 간단한 인터뷰에서 ‘코비드 블루’로 인해 정신적으로 몹시 어려웠을 때, ‘나도 성악가’에 대한 소식을 듣고 음악을 준비하고 연습하는 과정을 통해 삶의 활력을 많이 얻었다는 고백을 들을수 있었다”고 전하고, “또한 유튜버를 통해서 상당수의 시청자들이 끝까지 이 경연대회를 시청하였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한편, 이번 대회는 대회 당일 유튜브를 통해 실시간으로 누구나 시청할 수 있도록 공개되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ammicj@hanmail.net
"남미복음신문" 복음선교 인류구원 신앙보수(nammicj.net) - copyright ⓒ 남미복음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남미복음신문(http://nammicj.net) | 창간일 : 2005년 12월 2| 발행인 : 박주성 
    주소 :
    기사제보 및 문서선교후원(박주성) : (55-11) 99955-9846  | 광고문의(하고은) : (55-11) 99655-3876 | nammicj@hanmail.net
    Copyright ⓒ 2005-2020 nammicj.net All right reserved.
    남미복음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