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마음사랑의교회, 아리랑 클럽에서 야외예배 드려
2019/06/06 23:08 입력  |  조회수 : 112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윤광수 목사, “보시기에 심히 좋았더라”는 제목으로 설교
KakaoTalk_20190529_121426529.jpg
 
한마음사랑의교회(담임 윤광수 목사)는 지난 5월 26일(주일) Itu시에 위치한 아리랑 클럽(Clube Arirang)에서 야외예배를 드렸다.
 본 교회 교인들은 당일 오전 7시에 교회에서 아침식사를 함께 하고, 7시 30분에 출발하여 Itu시에 도착한 후 시청 관광부에서 나온 안내자의 인도로 Itu시의 역사적인 부분들을 돌아보는 시간을 가졌다.
 오전 11시에 아리랑 클럽에 도착하여 드린 예배에서는 본 교회 성가대가 “하늘의 해와 달아”라는 제목의 찬양을 불렀으며, 김성수 장로가 대표로 기도하였고, 윤광수 목사가 “보시기에 심히 좋았더라”(창1:31)라는 제목으로 말씀을 전해 참석한 성도들에게 큰 은혜를 끼쳤다.
 예배 후에는 오찬을 나누며 교제의 시간을 가졌고, 저녁식사까지 함께 하며 즐겁고 은혜로운 시간을 보냈다.
 한편, 한국인이 운영하고 있는 아리랑 클럽(www.clubearirang.com.br)은 최근 수련회 및 체육대회, 야외예배 등의 최적지로 각광 받고 있는 곳이다.

clip20190529_1223_54_411.jpg
 
clip20190529_1224_34_547.jpg
 
clip20190529_1227_17_179.jpg
 
clip20190529_1229_37_355.jpg
 
clip20190529_1230_45_523.jpg
 
clip20190529_1231_29_763.jp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ammicj@hanmail.net
"남미복음신문" 복음선교 인류구원 신앙보수(nammicj.net) - copyright ⓒ 남미복음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남미복음신문(http://nammicj.net) | 창간일 : 2005년 12월 2| 발행인 : 박주성 
    주소 :
    기사제보 및 문서선교후원(박주성) : (55-11) 99955-9846  | 광고문의(하고은) : (55-11) 99655-3876 | nammicj@hanmail.net
    Copyright ⓒ 2005-2018 nammicj.net All right reserved.
    남미복음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