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연재기사
(브라질 사회 읽기:한인의 미래)영주권과 시민권 2020/10/09 03:21
정기중 선교사(사회학박사, 한국외대 국제지역대학원) 경제적 기반으로서 영주권“영주권 어떻게 됐어?”, “10년째 기다리고 있어”, “이제 발 뻗고 잘 수 있겠다”, “그래 마음 고생이 얼마나 많았어.”…
(미주 이민교회 이야기)코로나19와 싱가포르교회-1 2020/10/09 03:14
양성환 목사(미주성결교회 메드포드 한인교회) 코로나19에 대한 싱가포르 교회의 일곱가지 교훈.(이안 토목사의 발언)1. 예배의 본질은 고수하되, 나머지는 유연하게 대처하라.교회는 습관의 피조물이다. 교…
(기독교 문학 산책)폴리갑이 빌립보 교회에 보낸 편지 2020/10/09 03:13
강태광 목사(World Share USA) 서머나 교회의 감독 폴리갑은 사도요한의 제자로 알려집니다. 서머나 교회는 사도 요한이 계시록에서 밝힌 소아시아 일곱 교회중의 하나입니다. 서머나는 지금의 터키 이즈미…
(문학의 길에서)불편한 진실 2020/10/01 11:36
김동순 권사(배우리한글학교장, 연합교회) 이런 말이 맞을런지 모르겠습니다. 불편하다는 것은 편하다는 것과 반대인 경우이고 진실은 거짓과 맞서기에 불편과 진실보다는 편함과 진실이 더 어울릴 것 같은데,…
(미주 이민교회 이야기)코로나19에 대한 구약학자의 견해 2020/10/01 11:31
양성환 목사(미주성결교회 메드포드 한인교회) 월터 부르만 : 에덴신학교, 컬럼비아신학교 교수, 구약학자. 그의 코로나에 대한 책 “다시 춤추기 시작할 때까-ivp”1) 코로나19 사태에 대한 책을 쓰신 이유-…
(기독교 문학 산책)폴리갑에게 보낸 이그나티우스 편지 2020/10/01 11:30
강태광 목사(World Share USA) 예수님의 제자들이 떠난 교회에서 리더쉽을 발휘한 사람들을 ‘교부’라고 부릅니다. 교회의 아버지라는 의미로 교부(Father of the church)라고 부르는 이들은 교회사에서 …
(브라질 사회 읽기:한인의 미래)같음과 다름 2020/09/25 02:42
정기중 선교사(사회학박사, 한국외대 국제지역대학원) 심장 뛰는 소리 브라질 한인사회의 심장이 뛰고 있습니다. 의류제품업의 어려움이야 어제 오늘 이야기가 아니고, 코비드-19 상황으로 동포들이 많이 떠났…
(미주 이민교회 이야기)코로나19에 대한 신학자들의 의견을 2020/09/25 02:40
양성환 목사(미주성결교회 메드포드 한인교회) 존 레녹스: 옥스퍼드대학교(수학, 과정철학)교수. 기독교변증가, “코로나바이러스 세상, 하나님은 어디에 계실까?”- 아바서원. 1. 코로나19사태에 대한 책을 …
(기독교 문학 산책)서머나에 보낸 이그나티우스 편지 2020/09/25 02:38
강태광 목사(World Share USA) 테오포루스 곧 ‘하나님을 지닌 자’라 스스로 불렀던 안디옥의 이그나티우스(Ignatius of Antioch)는 사도 요한의 제자입니다. 이그나티우스의 생애는 단편적으로만 전해질 …
(조명환의 추억여행)중미의 보석 … 코스타리카 2020/09/25 02:34
코스타리카(Costa Rica)를 ‘중미의 보석’이라고 한다. 보석? 다이아몬드가 많이 나오나? 그건 아니었다. 중미, 남미하면 마약 밀수꾼들이 득실대고 미국이라면 눈을 부라리고 덤벼드는 예컨대 베네수웰라의 …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남미복음신문(http://nammicj.net) | 창간일 : 2005년 12월 2| 발행인 : 박주성 
    주소 :
    기사제보 및 문서선교후원(박주성) : (55-11) 99955-9846  | 광고문의(하고은) : (55-11) 99655-3876 | nammicj@hanmail.net
    Copyright ⓒ 2005-2020 nammicj.net All right reserved.
    남미복음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